트럼프 음담패설 클래스 ㅋㅋㅋ 대선 빠이

트럼프와 빌리 부시와 다른남자들이 방송 녹화를 위해 촬영 버스를 타고 가던 중에
나눴던 이야기들
누군가
“그녀는 진짜 훌륭했지. 그녀는 여전히 아름답더라고.”
“She used to be great. She’s still very beautiful.”
트럼프
“나 사실 걔한테 작업했었어. 걔가 팜비치에 있을때 작업했는데 실패했지. 인정해.
걔를 *먹을려고 했지만 걔는 결혼한 상태였지.”
“You know I moved on her actually. You know she was down on Palm Beach. I moved on her and I failed. I’ll admit it. I did try and fuck her. She was married.”
누군가
“와 레알?”
“That’s huge news.”
트럼프
“진짜 겁나 작업했지. 사실 걔를 가구 쇼핑에 데려갔었거든. 걔가 가구를 좀 사고
싶어하더라고. 내가 말했지. 쩌는 가구들 있는 곳에 데려가주겠다고”
 I moved on her very heavily, in fact, I took her out furniture shopping. She wanted to get some furniture, I said, ‘I’ll show you where they have some nice furniture.’
트럼프
“가구점에 데려다주고나서, 걔한테 미친듯이 작업걸었는데 결국 실패ㅋ.
걔는 결혼했었거든. 그러다가 나중에 걔를 우연히 봤거든?
아주 의슴에다가 전신을 갈았더만? 완전히 바꼈어.”
I took her out furniture. I moved on her like a bitch, but I couldn’t get there, and she was married. Then all of a sudden I see her, she’s now got the big phony tits and everything. She’s totally changed her look.
누군가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Unknown male laughter)
b84d6f8f67615d6e2e98c881ae778435.png
c63ec726278c9132f5b53dfef8bd84ff.png
트럼프와 빌리 부시는 녹화장에 도착할 무렵 마중 나와 있던 여배우 아리안 저커를 목격한 후 음담패설을 계속 이어갔다.
(버스안에서)
 
빌리 부시
헐.. 너랑 같이 있던 보라색 여자 *나게 핫한데? 
“ Sheesh! Your girl’s hot as shit, in the purple,”
트럼프
“혹시 그녀랑 키스할지도 모르니까 틱택(구취 제거 사탕)을 좀 써야겠어.”
“나는 자동적으로 미인에게 끌려. 그냥 그들에게 키스를 하게 돼. 자석같은 거지.”
“그냥 키스한다니까. 기다리는 것 따윈 하지 않아.”
“너가 스타라면 그들은 너가 그러는걸 허락해.”
“I’ve gotta use some Tic Tacs, just in case I start kissing her,” “You know I’m automatically attracted to beautiful — I just start kissing them. It’s like a magnet. Just kiss. I don’t even wait. And when you’re a star they let you do it.”
빌리 부시
“뭐든지”
“Whatever you want.”
트럼프
“가서 보*를 움켜쥐어. 너는 뭐든지 할 수 있어.”
“Grab them by the *ussy,” You can do anything.”
빌리 부시(창밖을 쳐다본듯)
“그래. 와 저 다리들 좀 봐..”
트럼프
“오 좋은데?”

“Oh, it looks good.”

빌리 부시
“좀만 더 가까이 와봐 귀요미!”
Come on, shorty.”
트럼프
“다리 쥑이는데?”
Oh, nice legs, huh?”
빌리 부시
“윽, 거기 좀 비껴봐! 와 조.. 좋은 다리다. 좋아!”
Oof, get out of the way, honey. Oh, that’s good legs. Go ahe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