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SOPE 도중 포커 플레이어 자동차 사고로 숨져

영국 포커 플레이어 Emma Fryer가 Rozvado에서 자동차 사고로 숨졌다는 슬픈 소식이다.

World Series of Poker Europe이 열린 체코 공화국의 로즈바도프에서 영국 포커 Emma Fryer poker레이어 Emma Fryer가 자동차 사고로 숨졌다는 소식을 들은 영국 포커 커뮤니티는 쇼크 상태에 빠졌다.

아직 까지 알려진 정황은 많질 않지만 포커 플레이어들은 소셜 미디어에서 조의를 표현하고 있다.

EmmaStokeNottinham의 테이블에서 이미 수차례 우승을 하며 놀라운 경력을 쌓아가던 라이징 스타였다.

지난 달 펼쳐진 Dusk Till Dawn의 DTD1000에서 3등을 차지하며  £47,500를 거머쥐었고 이는 그녀의 커리어에서 가장 높은 상금이었다.

비극적이게도 그녀는 남편 Gary, 두 딸 GemmaJess를 남겨두고 먼저 떠났다.

Kay Poker SSS PokerEmma의 친구들 그리고 가족들에게 고인의 삼가 조의를 표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