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르웨이, 포커 사업자에 대한 더 엄격한 규칙 고려

이미 엄격한 외국인 선수에 대한 규제가 강화 되고 있어 노르웨이 포커 플레이어에게는 우울한 소식이다.

Norway Poker

노르웨이 겜블링 관리국(Lotteritilsynet )은 국영 겜블링 독점 업체인 Norsk Tipping 및 Norsk Rikstoto와의 경쟁을 제한하기 위해 추가 조치를 취하고 있다.

노르웨이의 노동당, 기독교 인민, 사회당, 중도 정당들이 연합 권한을 발동하여, 허가되지 않은 웹 사이트 광고에 대한 추가 제한을 두어, 노르웨이의 겜블링 규제 기관이 허가받지 않은 사업자의 은행 계좌 및 해외 사업자의 IP 차단을 모니터링 할 수 있도록 허용했다.

이 새로운 제안은 5월에 의회에서 발표 될 예정이며, 협의 기간은 8월 15일에 끝날 것으로 예상된다.

국영 Norsk Tipping은 많은 로또, 슬롯 및 카지노 오퍼링을 제공하지만, 사실상 노르웨이 포커 플레이어에게는 이러한 법적 제한이 적용되지 않는다는것을 의미 한다. 포커는 노르웨이에서 이미 너무 강력하게 금지되어 있어서 노르웨이 밖의 나라에서 노르웨이 포커 챔피언쉽이 열리고 있고 지난달 경찰이 몇개의 노르웨이 개인전을 급습했다.

Norsk Tipping은 이익의 일부를 자선 단체에 제공한다. 작년에 그들의 이익은 52억 5천만 달러(6 억 6,500 만 달러)였다.

지난 주말 중국 정부가 ‘차이니즈 블랙 프라이데이’ 라는 이름으로 온라인 포커를 사실상 금지했기 때문에 세계적으로 포커의 합법성을 입증하기 위한 좋은 한주는 아니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