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바다주(州), 뉴저지주(州) 포커 플레이어 쉐어링 개시

화요일 네바다, 뉴저지, 델라웨어 주(州)는 시장 활성화를 위해 온라인 포커 플레이어 쉐어링을 시작하였다.

이 멀티-스테이트(州) 플레이어 풀링으로 이익을 얻는 곳은 오직 WSOP.com뿐이다. Silver State(실버 스테이트: 네바다 주(州))에서 유일하게 승인 된 플랫폼이기 대문이다. 뉴저지는 몇개의 온라인 포커 플랫폼을 소유하고 있다 하지만 WSOP가 할 수 있는 네바다와 델라웨어의 플레이어들에게 접근이 허용되지 않는다.

“플레이어들은 더 많은 상금 풀이 있는 캐쉬 게임과 토너먼트에서 이제 더 넓은 게임 선택권을 갖게 되었다.” WSOP는 발표하였다. “추가적으로 뉴저지의 플레이어들은 WSOP 금 팔찌에 도전 할 수 있는 기회도 생겼다.”

WSOP 온라인 포커 이사 Bill Rini(빌 리니)는 이 같은 플레이어 쉐어링을 “기억할 만한 날”이라 하며 “플레이어들에게 게임 체인저”라고 하였다.

“이번의 일로 다른 많은 주(州)도 합류 할 수 있는 청사진이 되길 바란다.” 라며 Rini는 말했다.

WSOP는 세개의 주의 플랫폼을 이용중인 포커 플레이어들이 실제로 그 주에 있는지 확실하게 해주는 GeoComply라는 회사와의 관계를 강조하였다.

Poker Scout.com에 따르면 화요일에 바로 트래픽이 폭주하였다고 한다. WSOP 플랫폼의 런칭이후 최고 트래픽은 약 400명의 플레이어였고 쉐어링 런칭 전의 캐쉬 게임 플레이어들의 수보다 현재는 4배 정도 급등하였다고 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