텍사스의 포커룸 보안요원이 플레이어에게 강도를

피해자는 현재 목숨을 잃을 뻔한 부상에서 회복

강도를 당하고 텍사스의 소셜 포커 클럽 밖에서 총상을 당한 포커 플레이어가 부상에서 회복하여 용의자는 구금중이다.

화요일 kxan.com의 보고에 따르면 41세의 Jermain Patrick Spirlark(저메인 패트릭 스퍼락) 와 24세의 Charles Clines-Martinez(찰스 클린스 마르티네즈)는 4월 30일 아침 발생한 가중 강도로 체포되었다. 이 혐의는 Austin(어스틴) 주(州)의 북서쪽에 위치한 Texas Card House(텍사스 카드 하우스) 밖에서 발생하였다. 이 포커룸은 보통의 레이크로 이익을 내기보다는 다른 많은 요금들로 이익을 극대화 시키며 최근 성황을 누리는 주(州)의많은 포커 룸 중 하나이다.

Clines-Martinez는 해당 포커롬에서 보안 요원으로 고용되어있었다.

경찰은 피해자가 22세의 포커 플레이어 Tom Steinbach(탐 스타인바흐)라 발표하고 다른 인물과 함께 포커룸에서 나왔으며 Spirlark가 곧 그들에게 총을 겨누고 다가와 강도를 당했다고 한다. 경찰에 따르면 Steinbach는 도망쳤고 Spirlark는 그에게 총을 쐈다고 한다. Spirlark는 그 후 범행 현장에서 도주를 하였다. Steinbach의 부상은 처음에는 치명적이었지만 다행히도 치료를 받을 수 있었다.

Clines-Martinez는 이 범죄에서 어떠한 역할로 혐의가 있는지 불투명하나 당국은 Spirlark와 공조하여 강도를 한 혐의를 적용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