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F인터뷰]’포커스타즈 우승’ 김학도, “40여차례 도전 뒤 얻은 값진 결과”

이미지 및 본문내용은 THE FACT에서 발췌
우승 직후 홍서범 형과 조영구 배기성 씨가 가장 기뻐해줬어요. 인터내셔널 포커스타즈 슈퍼시리즈나인(Porkerstars Live Manila Superseries9) 식스핸디드터보(6handed)에서 당당히 우승컵을 든 김학도는 2018년 10월8일 오전1시30분을 영원히 잊지 못할 것같다며 감격해 했다. /J88 제공, 더팩트DB
“우승 직후 홍서범 형과 조영구 배기성 씨가 가장 기뻐해줬어요.” 인터내셔널 포커스타즈 슈퍼시리즈나인(Porkerstars Live Manila Superseries9) 식스핸디드터보(6handed)에서 당당히 우승컵을 든 김학도는 “2018년 10월8일 오전1시30분을 영원히 잊지 못할 것같다”며 감격해 했다. /J88 제공, 더팩트DB

첫 우승후 홍서범 배기성 조영구 등 동료연예인 응원 봇물

[더팩트|강일홍 기자] 김학도가 지난 8일 필리핀 마닐라에서 열린 인터내셔널 포커스타즈 슈퍼시리즈나인(Porkerstars Live Manila Superseries9) 식스핸디드터보(6handed)에서 당당히 우승컵을 들었다. 세계 프로 포커선수들이 참여한 국제대회 우승은 세계적으로 인정할만큼 획기적인 일로, 연예인 중에선 김학도가 처음이다.

(출처: THE FACT 연예)

본문 보러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