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스’ 김학도 “포커플레이어 변신…카드 보는데 눈이 번쩍 뜨였다” [출처:마이데일리]

[마이데일리 = 이승록 기자] 개그맨 김학도가 포커플레이어로 변신했다.

22일 MBC ‘라디오스타’에 출연한 김학도는 포커플레이어로 변신한 사연을 꺼내며 MC들로부터 “‘라디오스타’에 나오려고 포커를 시작했다고?”란 질문을 받았다.

김학도는 “‘라디오스타’가 부가가치가 높은 프로그램이다. 출연하고 싶었는데 그간의 김학도 이미지로는 성대모사 잘하는 것밖에 이야기가 없을 것 같았다”며 “이야깃거리를 찾아야 되겠다 생각하다가 ‘이거다’ 하고 찾은 것이다”고 너스레 떨었다.

그러면서 김학도는 자신이 연예인으로서 “많은 능력이 있는 것 같지 않았다”며 “카드를 보는데 눈이 번쩍 뜨이더라. 우리가 흔히 하는, 우리들끼리 하는 카드가 아니다. 국제룰로 하는 포커 게임”이라며 “그냥 하는 게 아니라 수학과 확률이 바탕이 돼야 하고 심리학적으로 상당히 많이 해야 한다”고 설명하기도 했다.

[사진 = MBC 방송 화면]